공부하는 가족에 대하여

공부하는 가족이 지향하는 것은, 아이가 행복하게 크려면 아이에게 공부를 강요하지 말고 부모가 공부를 해야한다는 것입니다. 부모가 공부한다는 것은 부모 자신을 위해 공부한다는 뜻입니다. 아이의 공부는 그 다음입니다. 너무 빠르게 변화하는 시대에서 아이와 부모가 ‘인간’으로 살아가기 위한 공부입니다.

이 곳에서는 인류의 고전(古典)과 인터넷, 디지털로 대표되는 현재의 테크놀로지에 대한 공부를 다룹니다. 구체적으로는 고전, 인문학, 공부에 대한 생각, 디지털 리터러시, 디지털 육아(parenting) 등에 대한 지식, 책, 서비스를 소개하고 공부합니다.

다음은 지난 한 달 동안 가장 많이 본 글이고, 모든 글은 여기서 보실 수 있습니다.

텔레그램 메신저 채널에 가입하면 공부하는 가족에서 발행하는 소식, 정보를 편리하게 무료로 받아볼 수 있습니다(스마트폰이나 데스크톱에 텔레그램이 설치되어 있지 않은 경우, 설치해야 합니다).
텔레그램 채널 가입하기

[무책임한 아이디어] (1) — 나는 80세에 어떻게 책을 읽을 것인가?(그때까지 산다면)

확실하며 부인할 수 없는 한국의 미래: 고령사회 → 초고령사회

The World's 25 Oldest Countries and Areas: 2015 and 2050

미국 통계국에서 발행한 〈An Aging World: 2015〉 보고서 중 2015년과 2050년의 고령국가 톱 25. 그래프는 전체 인구에서 65세 이상이 차지하는 비율을 보여준다.


늙어가는 한국, 34년 뒤면 세계 2위 고령화 국가 된다’ (중앙일보) 기사를 보면 알겠지만 한국은 현재 고령사회다. 2050년이 되면 일본에 이어 세계 2위의 초고령사회가 된다. 추세를 보아하니 이 예측이 틀릴 것 같진 않다. 게다가 2010년 기준으로 노인빈곤율이 45%로 OECD 국가 중 1위이고, 2050년 예상 기대수명은 84.2세로 5위다. 2050년이면 나도 고령 집단에 합류하므로 남의 얘기가 아니다.

정리하면 이렇다.

  • 앞으로 34년쯤 후면 주변에서 젊은이들보다 노인들을 더 많이 볼 수 있다(그렇다면 그 많은 술집, 음식점에선 누가 돈을 쓰지?).
  • 노인들은 쓸 돈이 없다. 있는 돈도 불안하니 일본 노인들처럼 일단 금고에 넣어둘 수밖에 없다.
  • 그래도 먹고 자기만 할 수는 없다. 돈을 거의 쓰지 않으며 여생을 보낼 수 있는 활동이 필요하다.

노후 대책으로서의 고전 읽기

이 ‘활동’으로 제일 먼저 떠오르는 것은 독서다. 너무 뻔하기도 하지만 여러 효과가 있겠다.

  • 경제적이다(책 비싸졌다고 하지만 브랜드 커피값 5천원에 비하면 싸다).
  • 치매 예방에 좋다.
  • 대화 주제가 다양해지고 급과 격이 달라진다.
  • 인생의 의미를 곱씹으며 정리할 수 있다.

Continue reading

디지털 기기 사용 내역 기록하기

첫째 아이가 스마트폰, 태블릿PC 등 디지털 기기를 사용하는 것에 대해 내가 정해준 규칙은 하나다.

하루에 30분씩 세 번 이용할 수 있다. 단, 이용시간은 타이머를 이용해서 정확히 지켜야 한다.

이제 이 규칙은 스스로 잘 지킨다. 그런데, 나이가 한 두 살 먹어가면서 관심사도 많아지고 검색 기술도 늘다보니 어떤 것들을 이용하는지에 대해서도 알고 있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어떤 앱을 깔았고 무엇을 검색했는지 그때마다 들여다보는 것은 ‘감시’가 될 수 있으니 지양하고, 이것 역시 자율적인 기조를 유지하기로 한다.

그래서 생각한 것은 하루 각 세 번의 사용 시간 동안 어떤 활동을 했는지 스스로 기록하는 것이다. 일주일 단위가 한 장이 되도록 템플릿을 만들었다. 필요한 분은 자유롭게 받아서 쓰시길.

스마트폰-태블릿 사용기록 템플릿(공유용 v.1) [PDF, 12.4KB]

확인란에는 예쁜 도장을 찍거나 하트를 그려줄 계획이다. 물론 지키지 않았을 때에는 그만큼의 사용시간 제한이다. ♥︎♡♥︎

스크린샷 2016-01-11 23.10.44

[책읽기 15분] No.11 – 리 레이니∙배리 웰먼, 《새로운 사회 운영 시스템》 (4)

리 레이니∙배리 웰먼의 《새로운 사회 운영 시스템》 네 번째 시간입니다.

궁금해진 것들

  • 네트워크화된 개인주의가 생겨날 수 있는 특수한 사회문화적 토양이 있는 것일까?
  • ‘네이버 = 인터넷’으로 알고 있는 한국은 나이지리아, 인도네시아 같은 개발도상국보다 상황이 더 나은가?
  • O2O 비즈니스가 만들어내는 가치 중 지속가능한 공적가치가 있나?

참고

“친애하는 실리콘 밸리, 이런 것들을 깨부숴(disrupt) 주세요:
– 인종주의
– 제도적 차별
– 가부장제

이런 것은 깨부수지 말아주세요:
– 골목 상권

고맙습니다.”

팟캐스트 구독하기
RSSiTunesOvercastSoundCloud